오순남 기사입력  2019/09/22 [17:02]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일본제품 불매운동이 식을 줄 모르는 가운데 기존 일본차를 소유하고 있는 운전자들이 그동안 마음을 졸였다.

차량은 일본제품 불매운동이전에 구입해 운행하고 있지만 성난 민심으로 인해 애꿎게 해코지를 당하지 않을까 걱정이 앞섰기 때문이다.

그러나 다행인지 차량수가 증가하면서 정부에서 이달부터 앞 세 자리 번호판 부착을 시행하면서 다소 안도하는 분위기다.

일반시민들이 두 자리 수의 번호판의 경우 불매운동 이전에 구입한 것으로 인식할 수 있어 다소 안심이 된다는 이유다.

사진은 최근 경기 고양시 한 도로에서 신호를 대기하고 있는 일본차의 모습으로 뒤에 일본차라 미안합니다는 문구를 달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포토〕 고양시 백신 1호 접종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시, 소형 폐 가전제품과 폐 휴대폰 상시 수거 사업 추진 /오순남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홍정민 의원, ‘고양선 식사~중산 트램 연장 역할 다할 것’ /오순남
고양시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체육대회 개최 /오순남
〔포토〕 ‘인구 100만 특례시’ 확정 /오순남
90세 어르신 ‘백신 맞다가 왠 날벼락’...손등 살점 떨어져나가 /오순남
국내 아파트에서 보이스피싱 사무실 운영 총책 등 일당 7명구속 /허윤
고양시, 학교주차시설 야간무료개방 협약...공유경제 활성화 박차 /오순남
고양시, 타 지역 확진자 접촉 등 6명 코로나19 확진 /오순남
고양시, 15일 코로나19 8명 확진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