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9/11/21 [11:17]
일산동부경찰, 어린이보호 위한 노란신호등 확대 설치 적극 추진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를 통해 경각심 고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지난 19 문재인 대통령의 ‘국민과의 대화에서 민식 군의 사례를 들어 스쿨존  사고에 대한 안전대책을 강구하면서 관심이 높아진 가운데 경기북부청 일산동부경찰서는 이달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노란신호등을 확대 설치하고 있다.

21 일산동부경찰서에 따르면 관내 학교앞 신호등에 대한 운전자의 시인성 증대와 안전한 통학로 조성을 위해 연말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일산동부경찰은 지난 3~10월까지 식사동 양일초장항동 한류초사리현동 벽제초 어린이보호구역 3곳에서 노란신호등을 시범 운영하고 있다.

경찰청의 노란신호등 확대 계획에 따라 관내 모든 어린이보호구역에 확대 적용할 예정으로 지자체와 협업해 29 457개에 확대 설치하기로 했다

일산동부경찰서 관계자는 “이번 기회를 통해 어린이 통학로 안전에 있어 지역적 편차를 줄이고 보편적 안전도를 높여 관내 모든 어린이가 안전하게 통학할  있는 교통 환경을 조성하겠다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시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의 날 기념 체육대회 개최 /오순남
민주당 공천, ‘고장 난 불량시스템’...고양시 곳곳 반발 /오순남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정의당 심상정 대표, 21대 총선 고양시갑 예비후보 등록 /오순남
이해찬 대표, 또 장애인 곤혹...정재호 컷오프에 장애인단체 반발 /오순남
고양시에서 보기드문 대형 음식점 어울림누리 한정식 /허윤
고양시의회, 의원 연구단체‘공간혁신연구회’출범 /오순남
‘지금 빛과 소금은 절제와 배려하는 것’...이재준, 종교계 의식 자제 호소 /오순남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오순남
미래통합당 고양시정 길종성 출마선언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