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8/10/22 [17:33]
고양시의원, 행감 자료 무단으로 가져간 공무원 검찰 고소
시장의 사과, 재발방지대책 요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양시회 A시의원이 자신의 사무실에 들어와 허락도 없이 행정사무감사(이하 행감)자료를 가져갔다면서 관련공무원을 사법당국에 고소했다.

A시의원은 22일 보도 자료를 통해 자신의 사무실에 허락도 없이 들어와 행감 자료를 가져간 B부서 직원을 고양지청에 무단침입으로 고소했다고 밝혔다.

A시의원은 도저히 용납할 수도 없고 용납되어서도 안 되는 일이기에 21일 고양지청에 관련공무원을 무단침입으로 고소했다고 말했다.

이윤승 의장에게 이와 같은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시장의 사과와 재발방지대책을 강력히 요청할 것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17B부서 C직원이 부서장의 지시를 받고 행감에 필요한 자료를 가지러 A시의원의 사무실을 찾았으나 없자 의회전문위원실 직원을 통해 집무실에서 서류를 회수해 가면서 말썽이 빚어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광고

〔포토〕 ’2019고양국제꽃박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고양시의회 여·야 대립으로 파행...야당, 시의회 일정 보이콧 /오순남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킨텍스, ‘제4회 K-뷰티엑스포 방콕 & 방콕뷰티쇼 2019’ 개최 /오순남
고양시의원 본회의 도중 음주운전 혐의 붙잡혀 긴급조사 /오순남
고양시 공무원, 사업자와 해외여행에 일감몰아주기 의혹 /오순남
[고양시 인사] 1월10일자 /오순남
‘후안무치’ 고양시의회에 시민들 혀만 ‘끌끌’ /오순남
한 여름 밤을 아름답게 수놓을 ‘2019 그라시아스 콘서트’ /오순남
고양시, 소형 폐 가전제품과 폐 휴대폰 상시 수거 사업 추진 /오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