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순남 기사입력  2017/10/27 [17:19]
고양시, ‘제7회 생산성 대상’ 행정안전부 장관상 수상
- 고양시 장애인가족 따뜻한 동행 ‘꿈의 버스’ 최우수 사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오순남


양시는 7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단체 생산성대상에서 문화복지분야의 행정안전부 장관상(기관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한국생산성본부 주관하는 지방자치단체 생산성 대상은 지방의 우수사례를 전국으로 확산하기 위해 도입됐다.

올해는 전국 226개 시군구 중 196개 시·(응모율 87%)이 응모해 지난 26일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개최됐다.

고양시는 집안에서만 주로 생활하는 재가(在家) 장애인 가족이 꿈의 여행을 떠나는 전국 최초 복지서비스 꿈의 버스를 응모해 문화복지 분야 최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꿈의 버스는 장애인 가족의 나들이·여행 등 외부활동을 주제로 당일과 12일의 버스를 운행하는 복지서비스로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시행됐다.

시는 리프트가 장착된 꿈의 버스’ 2(33·45인승)를 이용, 지난해 101차례(1998), 지난 9월말 기준 97차례(1767)을 운행했다.

또 단순한 버스지원에 그치지 않고 엠블호텔 고양, 배다골 테마파크 등 지역 업체와 협조해 여행의 콘텐츠를 강화하기 위한 비예산 테마사업을 발굴·운영하고 있다

대상자 선정과 운영의 투명성 강화를 위해 운영조례 제정, 실무위원회 운영 등 민·관 협치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최성 시장은 이번 수상으로 꿈의 버스가 전국으로 확산돼 재가장애인과 가족에게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가 확대되기를 기원한다테마사업 발굴과 지역자원의 연계를 통해 꿈의 버스를 더욱 확대시켜 나 가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탑1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잿빛 개구리’ 보호하자는 연천군의회...사업체는 ‘가짜뉴스 유포’ 반박 /오순남
‘음주후가 더 무서운 까닭’...술 먹은 다음날 아침에는 운전피해야 /오순남
고양시, 국토부에 사리현IC~식사지구간 등 도로 공사비 전액부담 요구 /오순남
한전, 고양시 변전소 건설 지역주민과 토지주들 반발 /허윤
〔포토〕 ’2019고양국제꽃박람회’ 오프닝 테이프 커팅 /오순남
고양국제꽃박람회 꽃전시관 북 카페 조성두고 갑질 진실공방 논란 /오순남
고양시, 경기도 지정문화재 3곳 건축 허용기준 완화 /오순남
〔포토〕 ‘이제 좀 안심해도 되나요’...일본차, 세 자리 차량번호판에 기대 /오순남
‘저도 힘을 보태겠습니다’...한준호 당선인 ‘LH개발이익 환수’ 동참 /오순남
‘그 사랑을 흘려보내겠습니다’...임대료 인하에 감사 문구 ‘눈길’ /오순남